[Culture]나만의 겨울 BGM

23 Dec 2022
Views 378

꼭 이맘때 잊지않고 찾게되는 음악이 있어요.

팀 그랑핸드가 숨겨둔 겨울 플레이리스트를 꺼내봅니다.



1. Lionel Richie - Say You, Say Me


어린 시절 함박눈이 펑펑 오던 날, 아빠 차에서 잠들기 직전 희미하게 들리던 노래.

여전히 이 노래를 들을 때마다 그 순간으로 돌아가는 것 같다.




2. Elliott Smith - Coast To Coast


수능이 끝나고 대학교 입시 시험을 앞둔 추운 밤, 학원이 있던 서울에서

집이 있는 경기도까지 한시간 반이 걸리는 귀가 길에 무한반복해서 들었던 노래. 멘탈을 잡아준 소중한 곡!




3. 허회경 - 김철수 씨 이야기


앞으로 걸어가도 뒤로 넘어지는 인생은 나만의 특별한 비극이 아닌 누구나 겪는 평범한 일이라는 생각에 위로가 된다.




4. Julian Lage - Tributary


기타가.. 따뜻해요.




12/26(월) 8AM에 발행 예정인 뉴스레터에서 전문을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브리드 구독으로 더 많은 이야기를 만나보세요!


‘Breathe’ 구독하기





Sometimes you win, 

Sometimes you learn.

Though you can not seize nor hold the smell, it has a decisive effect on the matter of our memory and emotion and believes on its vitally of influences on our decision among our lives. GRANHAND gives faith towards the value of the fragrance and consistently pursues to make the scent part of our regular living. Although it may be slow nor has perfection, the variety of contents that our brand is offering will build the unique value of the experience that no other brand will possess. GRANHAND will not be a product where it vanishes with ease nor be neglected. It will continuously illuminate with a distinct presence and yield to warm people’s mind.

대표 정준혁   상호 (유)그랑핸드   사업자번호 127-88-01898   14-2, Jahamun-ro 4-gil, Jongno-gu, Seoul, Korea      T. +82-2-333-6525      hello@granhand.com      Terms of Use      Privacy Policy